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역시 모태미녀’…김태희 27년 전, 여전한 인형 미모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연예계 대표 ‘얼짱’ 남매 김태희와 이완의 27년 전 사진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 김태희(왼쪽)와 이완 남매의 27년 전 사진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 MBC 방송 캡처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 김태희와 이완 남매의 27년 전 어린 시절이 담긴 방송 화면 사진이 게재됐다. 지난해 4월 방송된 MBC 스페셜 ‘태희의 재발견’ 방송 화면을 캡처한 사진이다.

사진 속 김태희는 또렷한 이목구비로 남다른 미모를 과시한다. 짧은 파마 머리의 어린 김태희는 또렷한 눈망울과 오똑한 코, 뽀얀 피부로 모태 여신을 인증했다. 김태희 옆의 이완도 눈에 띈다. 통통하게 살이 오른 이완은 터프한 매력의 지금과는 사뭇 다르다.

사진을 본 누리꾼은 “김태희는 역시 모태 미녀였다”, “김태희 잘생겼다. 완전 미소년이다”, “이완 통통한 게 귀엽다. 잘 큰 것 같다”, “역시 비주얼 남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스포츠서울닷컴 | 고민경 기자]

doit0204@media.sportsseoul.com

온라인이슈팀 issue@media.sportsseoul.com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