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성인 절반, 김기덕 ‘피에타’ 볼 생각 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국갤럽 성인 618명 조사

성인의 절반가량은 김기덕 감독의 베니스영화제 황금사자상 수상작 ‘피에타’를 볼 의향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 영화 ‘피에타’
한국갤럽은 지난 13-14일 휴대전화로 전국 성인 618명을 조사한 결과 ‘꼭 볼 것이다’라는 응답이 15%, ‘아마 볼 것 같다’가 36%로 응답자의 51%가 ‘피에타’ 관람 의향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18일 밝혔다.

’보지 않을 것 같다’는 응답은 42%, ‘모름·의견없음’은 6%, ‘이미 봤다’란 응답은 1%였다.

또 응답자의 45%는 김기덕 감독의 영화를 본 적이 있다고 답했다.

김기덕 감독의 대표작을 묻자 ‘나쁜 남자’(2001)를 꼽은 사람이 22%로 가장 많았다. 이어 ‘빈집’(2004) 14%, ‘섬’(2000) 13%, ‘봄여름가을겨울 그리고 봄’(2003) 12%, ‘사마리아’(2004) 11% 순이었다.

한편 조사 대상자의 59%가 올해 영화관에서 영화를 본 적이 있다고 답했고, 평균 영화관람 편수는 3.7편이었다.

이번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9%포인트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