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강남스타일’ 빌보드 싱글 11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싸이
가수 싸이(박재상·35)의 ‘강남 스타일’이 미국 대중음악의 인기 척도인 빌보드 싱글 차트(핫 100) 11위로 뛰어올랐다. 19일자(현지시간) 빌보드 인터넷판에 따르면 ‘강남 스타일’은 빌보드 최신 차트에서 ‘핫 100’ 부문 11위에 올랐다. 핫 100은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과 함께 빌보드의 주요 차트로 꼽힌다. 라디오 방송 횟수와 판매량(디지털 다운로드·CD), 스트리밍 서비스를 합산한 순위다. ‘강남 스타일’은 지난주 64위로 진입한 뒤 일주일 만에 무려 53계단이나 뛰어오르며 ‘톱10’ 진입을 눈앞에 뒀다. 음원 다운로드 순위를 매기는 빌보드 ‘디지털 송스’ 차트에서도 25위에서 4위로 수직 상승했다. 빌보드에 따르면 지난주 ‘강남 스타일’의 다운로드 횟수는 18만 8000건으로, 1주일 전보다 210% 늘어났다. ‘강남 스타일’은 또한 라디오 방송 신청 횟수를 토대로 하는 ‘온디맨드 송스’ 차트에서도 43위에 올랐다.

임일영기자 argus@seoul.co.kr

2012-09-21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