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싸이·지드래곤, 美 빌보드 메인차트 동시 진입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싸이 ‘핫 100’ 11위, 지드래곤 ‘빌보드 200’ 161위

YG엔터테인먼트 소속 가수인 싸이와 지드래곤이 미국 빌보드 메인차트에 나란히 진입하는 쾌거를 올렸다.
▲ ‘강남 스타일’로 빌보드 차트 1위를 눈앞에 두고 있는 가수 싸이가 2일 오후 서울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싸이야 놀자’ 콘서트에서 ‘말춤’을 추며 열정적인 무대를 펼치고 있다.
연합뉴스


20일(현지시간) 빌보드가 발표한 29일자 차트에 따르면 싸이의 ‘강남스타일’은 싱글차트인 ‘핫 100’ 11위, 지드래곤의 솔로 미니음반 ‘원 오브 어 카인드(ONE OF A KIND)’는 앨범차트인 ‘빌보드 200’ 161위에 올랐다.

빌보드는 모든 음악 장르를 아울러 70여 개의 차트를 매주 발표하며 이중 싱글 차트인 ‘핫 100’과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을 메인 차트로 꼽는다.

싸이는 지난주 ‘핫 100’에 64위로 진입해 한 주 만에 53계단이 뛰며 11위에 올라 한국 가수 최고 기록을 세웠다.

이어 빌보드의 세부 차트로 불리는 ‘디지털 송’ 차트 4위, ‘팝 송’ 차트 28위, ‘온-디맨드 송’ 차트 43위, ‘라디오 송’ 차트 68위에도 올랐다.

또 이번 주 차트에 새롭게 진입한 지드래곤은 ‘빌보드 200’뿐 아니라 역시 세부 차트인 ‘월드앨범’ 차트 1위, ‘히트시커스 앨범’ 차트 6위, ‘인디펜던트 앨범’ 차트 38위도 차지했다.

지드래곤은 앞서 지난 3월 빅뱅의 미니음반 ‘얼라이브(Alive)’로 ‘빌보드 200’의 150위에 오른 바 있다.

두 가수는 모두 한국어로 된 곡으로 빌보드 메인차트에 진입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남다르다.

YG엔터테인먼트는 “소속 가수들이 오랜 역사를 자랑하는 빌보드 차트에서 선전하고 있어 기쁘다”며 “두 가수 모두 한국어로 된 음반으로 의미있는 기록을 세웠다”고 평했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