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민호, 단지와 열애 의혹 해명 “잡지 사진일 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민호가 잡지 사진으로 불거진 탤런트 단지와의 열애설에 대해 해명했다.

▲ 이민호가 잡지 사진으로 불거진 단지와의 열애설에 대해 해명했다. /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21일 이민호의 소속사 측은 “이민호가 드라마 ‘신의’의 최영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어 관심이 뜨거운 것 같다. (단지와의 사진은) 그저 잡지에 실린 것일 뿐 연인 관계를 기대하신 분들께는 죄송할 따름” 이라며 열애설을 적극 부인했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 이민호의 과거 사진이 대량 게재됐다. 단역부터 잡지 모델로 활동했던 이민호의 사진이 네티즌 사이에서 화제가 됐는데 그 중 단지와 커플룩을 입고 다정하게 팔짱을 낀 사진이 논란이 됐다. 사진의 하단에 ‘커플룩을 연출한 연상연하 커플’이라는 문구로 인해 두 사람이 연인이 아니었냐는 의혹은 더욱 증폭됐다.

[스포츠서울닷컴 | 고민경 기자]

doit0204@media.sportsseoul.com

온라인이슈팀 issue@media.sportsseoul.com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