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언니보다 더 예쁘네~’…김옥빈, 여동생 김고운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연기자 김옥빈(26)이 미모의 여동생을 공개했다.

▲ 연기자 김옥빈(왼쪽)이 미모의 여동생 김고운 근황을 공개했다./김옥빈 트위터


김옥빈은 21일 자신의 트위터에 “식탐 많은 막내 고운이”라는 메시지와 함께 한 장의 사진을 올렸다.

김옥빈의 동생 김고운은 언니 못지 않은 빼어난 미모로 이미 네티즌들 사이에선 유명하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김고운은 작은 얼굴과 깨끗한 피부, 또렷한 이목구비 등 언니 김옥빈과 똑닮은 외모로 네티즌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김옥빈보다 더 예쁜 여동생 김고운” “두 사람 정말 많이 닮았다” “진짜 잘 자랐다” “자매 정말 부럽다. 나도 김옥빈 같은 언니가 있었으면 좋겠다”며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스포츠서울닷컴ㅣ김가연 기자]

cream0901@media.sportsseoul.com

스포츠서울닷컴 연예팀 ssent@media.sportsseoul.com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