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병헌 옷 사러갔나?’…이민정, 뉴욕서 쇼핑 삼매경 포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이민정(30)의 아름다운 일상 모습이 공개돼 화제다.

최근 뉴욕콜렉션 참석 차 미국으로 떠난 이민정은 뉴욕 갱스부르 스트리트에 위치한 띠어리(theory) 플래그쉽 스토어에서 쇼핑 모습이 포착됐다. 공개된 사진에서 이민정은 국내에는 미입고된것으로 알려진 데스킨스 띠어리의 우아한 블랙 드레스를 입고 단아한 자태를 뽐내 눈길을 끌었다.

마네킹을 연상시키는 완벽 미모도 빛났다. 짙은 베이지컬러 원피스를 들고 서있는 이민정은 늘씬한 몸매와 작은 얼굴, 또렷한 이목구비를 자랑했다. 보는 이로 하여금 마치 인형을 보는 듯한 착각을 불러일으키는 모습이었다.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이민정은 쇼핑하는 모습도 화보같다. 여신 인증!”, “세련된 뉴요커 분위기가 물씬 풍기네요”, “이병헌 옷사러 갔나?”라는 등의 뜨거운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이민정은 KBS ‘빅’ 종영 이후 화보 및 광고 촬영 등의 스케줄을 소화하며 휴식을 취하고 있다.

이현경 기자 hk0202@media.sportsseoul.com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교류 제휴매체인 스포츠서울닷컴 기사입니다. 모든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스포츠서울닷컴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