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오연서 “더는 말숙이가 아니에요”…화보서 매력 발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연기자 오연서(27)가 화보 속에서 귀여운 매력을 발산했다.

▲ 오연서가 다리 라인이 드러나는 핫팬츠를 입고 자세를 취하고 있다.
나일론 제공


▲ 오연서의 세련되면서도 귀여운 매력이 돋보였다.
나일론 제공


오연서는 최근 패션지 ‘나일론’과 가진 화보 촬영에서 세련되면서도 깜찍한 매력을 발산했다. “이제 더는 말숙이가 아니다”는 오연서는 최근 종영한 KBS2 ‘넝굴째 굴러온 당신’ 속 방말숙은 없었다.

화보 속 오연서는 매력적이었다. 가을/겨울 의상을 입고 촬영한 임한 그는 독특한 표정과 눈빛으로 카메라를 압도했다. 화보 관계자는 “오연서가 뜻밖에 털털하고 사람들과 어울리기 좋아해 현장 분위기도 유쾌했고 좋은 사진이 많았다”고 설명했다.

’넝쿨째 굴러온 당신’ 종영 후 아직 차기작을 고르지 않은 오연서는 MBC ‘우리 결혼했어요’에서 엠블랙 이준과 가상 부부로 출연하며 예능감을 뽐낼 예정이다.

스포츠서울닷컴김가연 기자 cream0901@media.sportsseoul.com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 교류 제휴매체인 스포츠서울닷컴의 기사입니다. 이 기사에 관한 모든 법적인 권한과 책임은 스포츠서울닷컴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