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싸이 ‘강남스타일’ 빌보드 4주 연속 2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위와 점수차 확대..싸이 19일부터 미국 프로모션

가수 싸이(본명 박재상·35)의 ‘강남스타일’이 이번 주에도 2위에 머물러 빌보드 메인 차트 정상에 오르지 못했다.
▲ 강남스타일 열풍의 주인공 가수 싸이
연합뉴스


빌보드 매거진인 빌보드 비즈는 17일(현지시간) ‘강남스타일’이 메인차트인 ‘핫 100’에서 4주 연속 2위를 했다고 발표했다.

‘강남스타일’은 5주 전 64위로 ‘핫 100’ 차트에 진입한 이후 한 주 만에 11위로 올랐고 그 다음 주 2위로 상승하면서 계속 정상을 노렸지만 2위 수성에 만족해야 했다.

팝그룹 ‘마룬 5’의 ‘원 모어 나이트(One More Night)’는 이번 주에도 1위를 차지해 5주 연속 정상의 자리를 지켰다

‘강남스타일’과 ‘원 모어 나이트’의 격차는 더 벌어졌다.

2주 전 500 포인트였던 두 곡의 점수 차이가 지난 주 700포인트로 늘어난데 이어 이번주에는 2천포인트로 확대됐으며 원 모어 나이트의 포인트는 이번 주에 1% 늘어난 반면 강남스타일은 3%의 하락세를 나타냈다.

빌보드 비즈는 “강남 스타일이 유료 스트리밍 횟수를 집계하는 온 디멘드 송(On demand song)과 음원 판매(digital song) 부문에서 ‘원 모어 나이트’보다 앞섰지만 이번 주에도 라디오 방송 횟수(Radio airplay)에 뒤져 정상에 오르지 못했다”고 설명했다.

지난 16일부터 호주를 방문 중인 싸이는 현지 방송인 채널7의 인기 오디션 프로그램인 ‘디 엑스 팩터 호주(The X Factor Australia)’와 모닝쇼 ‘선라이즈(Sunrise)’ 등에 출연했고 18일 달링하버 인근의 위락시설인 ‘더 스타(The Star)’에서 공연하고 나서 오는 19일 미국 로스앤젤레스로 출발할 예정이다.

싸이는 미국에서 현지 프로모션에 적극적으로 나설 예정이어서 ‘강남스타일’이 다음 주에 ‘핫 100’ 차트의 정상에 오를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빌보드 집계는 닐슨 사운드스캔을 통한 싱글 판매량과 디지털 음원 내려받기, 닐슨 BDS를 통한 1천여 개 방송사의 방송 횟수를 합산해 이뤄진다.

빌보드는 모든 음악 장르를 아울러 70여 개의 차트를 매주 발표하며 이중 싱글 차트인 ‘핫 100’과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을 메인 차트로 꼽는다.

’핫 100’은 모든 장르에서 가장 많은 인기를 얻은 100곡으로 선정한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박수홍 친형 “노한 아버지, 망치들고 수홍이 찾

방송인 박수홍씨와 갈등을 벌이고 있는 친형 박진홍 메디아붐엔터테인먼트 대표가 자신의 횡령 의혹에 직접 반박하고 나섰다.“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