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서인국 해명 “키스신 혀 안 썼다, 연관검색어 억울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인국이 ‘응칠커플’ 키스신에 대한 소문에 대해 해명했다.

▲ 서인국이 키스신에 대한 소문에 해명했다./tvN ‘현장토크쇼 택시’ 캡처




31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는 드라마 ‘응답하라 1997’의 두 주인공 서인국과 정은지, 그리고 신원호PD가 출연해 드라마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이날 방송에서 신 PD는 방송 당시 뜨거운 화제가 됐던 서인국과 정은지의 키스신에 대해 “둘이 처음에 키스를 진짜로 안 해서 진짜로 해달라고 요구했다. 요구대로 너무 심하게 하더라”라고 농담을 했다.

그러자 서인국은 “신 PD님이 내가 키스를 할 때마다 ‘인국아, 너 더러워’라고 했다”면서 “내가 인중이 좀 짧아서 키스할 때마다 입이 좀 오리입이 된다”고 털어놨다.

이에 신 PD는 “난 분명 애정신을 찍고 있는데 욕정신 같다. 오디오를 듣고 있는데 너무 시끄러웠다”고 폭로하며 “그럼 그 쩝쩝 소리는 죽인 거냐”는 MC의 질문에 “음악을 깔았다”고 답해 서인국을 당황하게 했다.

또 서인국은 키스신이 화제가 된 후 포털사이트 연관검색어에 ‘서인국 정은지 혀’가 뜬 것에 대해 “그거 정말 억울하다. 우리 혀 안 썼다. 이제 지워졌다”고 적극적으로 해명했다.

한편 서인국과 정은지는 ‘응답하라 1997’에서 각각 윤윤제, 성시원 역으로 분해 ‘응칠커플’로 뜨거운 사랑을 받으며 연기자로 인정 받았다.

[스포츠서울닷컴|박설이 기자]

fsunday@media.sportsseoul.com

온라인이슈팀 issue@media.sportsseoul.com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