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장희진, ‘악녀 이미지는 어디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KBS2 주말드라마 ‘내 딸 서영이’에서 열연을 펼치고 있는 배우 장희진이 15일 오후 <스포츠서울닷컴>과의 인터뷰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남윤호 인턴기자 ilty012@media.sportsseoul.com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