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비, 근신 후 첫 외부행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9일 나라사랑 걷기대회 참가

군인복무 규율 위반으로 근신 처분을 받았던 가수 비(본명 정지훈·31)가 자숙의 시간을 보낸 뒤 외부 행사에 모습을 처음 드러낸다.


▲ 가수 비
연합뉴스
육군 수도방위사령부는 오는 19일 ‘1·21 청와대 기습 사태’ 45주년을 기념해 개최하는 제1회 서울시민과 함께하는 나라사랑 걷기대회에 정지훈 상병이 참가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날 낮 12시 30분부터 오후 3시 30분까지 열리는 이 행사에는 군인, 군인 가족, 서울시민 등이 참가한다. 한편 이날 행사 참가자들은 서울 종로구 청운동의 경복고등학교에서 출발해 창의문, 숙정문, 삼청공원에 이르는 5㎞ 구간을 걷게 된다.

하종훈 기자 artg@seoul.co.kr

2013-01-19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