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새 음반] 2013 그래미 노미니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올해도 어김없이 명곡 컴필레이션


새달 10일 미국 LA 스테이플스센터에서 열리는 2013년 그래미상 후보에 오른 곡들을 모은 컴필레이션 앨범이 올해도 어김없이 나왔다. 올해의 레코드를 비롯해 4개 부문 후보에 오른 2인조 록밴드 더 블랙 키스의 ‘론니 보이’(Loney Boy), 올해의 노래를 비롯한 4개 부문에 오른 켈리 클락슨의 ‘스트롱거’(Stronger)가 우선 눈에 띈다. 영국을 대표하는 두 밴드인 뮤즈의 ‘매드니스’(Madness)와 콜드플레이의 ‘찰리 브라운’(Charlie Brown)은 물론, 미국을 대표하는 팝밴드 머룬 5의 ‘페이폰’(Payphone)도 실려 있다. 국내 오디션 프로그램 출전자들이 가장 선호하는 영국 가수 아델의 ‘셋 파이어 투 더 레인’(Set Fire To The Rain)과 빌보드 싱글차트 9주 연속 1위를 한 칼리 레이 젭슨의 ‘콜 미 베이비’(Call Me Baby)도 들을 수 있다.

앨범의 판매수익금은 학교 음악교육 활성화와 녹음음악 발전을 위해 만들어진 비영리단체인 그래미재단과 음악인들의 복지단체 뮤직케어스 재단 운영에 쓰인다. 워너뮤직.

임일영 기자 argus@seoul.co.kr

2013-01-28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