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베를린’ 박스오피스1위로 흥행 청신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류승완 감독의 대작 프로젝트 영화 ‘베를린’이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하며 흥행에 청신호를 켰다.


▲ 영화 ‘베를린’
31일 오전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베를린’은 공식 개봉 첫날인 30일 전국 751개 스크린에서 27만835명을 동원, 일일박스오피스 1위로 출발했다. 평일임에도 27만명이 넘는 관객들이 극장을 찾아 영화에 대한 기대와 관심을 입증한 것은 물론 역대 1,2월 개봉한 흥행작과 비교할 때 최고 기록이다.

영화의 배급사인 CJ엔터테인먼트는 31일 “지난 3년 동안의 기록을 봐도 그 차이가 보인다. 2010년 2월 4일에 개봉한 ‘의형제’가 12만7542명, 2011년 1월 27일에 개봉한 ‘조선명탐정’이 9만7036명 그리고 지난해 2월 2일에 개봉한 ‘범죄와의 전쟁’이 16만6041명으로 ‘베를린’은 10만 명 이상 많은 관객을 동원하고 있다”면서 “높은 예매율과 사전 기대감, 개봉 이후의 입소문을 고려했을 때 앞으로도 계속적인 흥행세가 예상된다”고 전망했다.

한편, 이전까지 1위를 기록했던 ‘7번방의 선물’은 2위를 차지, 같은기간 전국 702개관에서 25만6893명을 모았다.

남혜연기자 whice1@sportsseoul.com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