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미셸 오바마, 김치 소개 “만들어 보세요”… ‘깨알’ 레시피 전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미국 버락 오바마 대통령의 영부인 미셸 오바마 여사가 직접 담근 김치를 소개해 화제가 되고 있다.



미셸 여사는 7일 트위터에 “지난주에 정원에서 직접 기른 배추를 뽑았다. 지금 우리는 부엌에서 그 배추로 김치를 만들고 있다”며 유리병에 담긴 김치를 가지런히 정리해 놓은 사진을 올렸다. 특히 미셸 여사는 “집에서 만들어 보라”며 필요한 재료와 김치를 담그는 방법까지 상세히 소개하고 있다.

미셸 여사는 트위터에 김치를 소개할 정도로 ‘김치 사랑’이 대단한 것으로 알려져있다. 지난해 9월 워싱턴DC 인근에 있는 버지니아주 센터빌의 한 공원에서 열린 한인 축제 ‘코러스 축제(KORUS Festival)’에 참가한 미셸 여사의 비서실장 티나 첸이 “미셸 여사도 김치처럼 건강한 음식과 채소를 좋아한다”고 밝히기도 했다.

’미셸 오바마의 김치 소개’를 본 네티즌들은 “미셸 오바마가 김치를 소개해주니 한국인으로서 뿌듯하네요” “미셸 오바마가 김치 소개를 하다니 놀랍다” “오바마 대통령도 한국에 관심이 많은데, 미셸 오바마도 김치 소개로 한국에 대한 관심을 알렸네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media.sportsseoul.com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교류 제휴매체인 스포츠서울닷컴 기사입니다. 모든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스포츠서울닷컴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