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윤후의 변신은 무죄! ‘중년남자’ 모습 눈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극과 극 비교체험!’

가수 윤민수 아들 윤후의 사진이 누리꾼들 사이에서 화제다.

그룹 바이브 소속사 측은 공식 트위터에 윤민수 아들 윤후의 사진을 올렸다. 설날을 기념해 한복을 입고 있는 윤후가 포착된 것이다.

첫번째 사진에서 윤후는 한껏 차려입은 의상에 굳은 듯한 표정을 하고 있다. 이어 두번째 사진에서는 중년남자처럼 TV 앞에 누워 있어 보는 이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윤후의 ‘중년남자’ 빙의 모습에 네티즌은 “귀엽다. 딱 내 아들 했으면 좋겠다”, “윤민수랑 붕어빵이다”, “아빠 어디가, 프로그램 잘 보고 있다”, “귀여워서 깨물어주고 싶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media.sportsseoul.com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교류 제휴매체인 스포츠서울닷컴 기사입니다. 모든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스포츠서울닷컴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