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속옷 모델은 달라’ 전효성, ‘섹시+큐트’ 볼륨 몸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시크릿 전효성이 볼륨감 넘치는 몸매를 공개했다.

전효성은 14일 오후 자신의 트위터에 “밸런타인데이니까 히. 촬영 중 찍은 사진 선물로 줄게요. 살은 이제 안 빼려고요. 걱정 이제 그만하세요. 볼살 다 복구시킬 거임”이라는 글과 함께 셀카를 공개했다.

▲ 전효성이 셀카를 통해 글래머러스한 몸매를 뽐냈다.
전효성 트위터
사진 속 전효성은 하얀색 미니 드레스를 입고 귀여운 표정을 지으며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가슴라인이 드러나는 드레스로 글래머러스한 몸매를 뽐낸 전효성은 뽀얀 피부와 아찔한 패션으로 풋풋하면서도 섹시한 분위기를 연출해 눈길을 끌었다.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역시 전효성은 통통 튀는 매력이지”, “다이어트 그만해요~ 볼살 있는게 훨씬 예뻐”, “전효성 셀카가 최고의 밸런타인데이 선물이다”, “시크릿 빨리 보고 싶네”등 뜨거운 반응을 보이고 있다.

최근 한 속옷 브랜드의 모델로 발탁된 전효성은 화보를 통해 탄력 넘치는 몸매를 뽐내며 화제를 모았다.

고민경 기자 doit0204@media.sportsseoul.com

온라인이슈팀 issue@media.sportsseoul.com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 교류 제휴매체인 스포츠서울닷컴의 기사입니다. 이 기사에 관한 모든 법적인 권한과 책임은 스포츠서울닷컴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