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MC해머,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체포됐다 풀려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미국 힙합 스타 MC해머(MC Hammer)가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경찰에 체포됐다 풀려났다고 AP통신 등 외신이 25일(이하 현지 시간) 전했다.

MC해머는 지난 21일 밤 북캘리포니아 더블린의 한 쇼핑몰 인근에서 불심검문을 받다 경찰과 마찰을 빚어 체포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관련, MC해머는 자신이 ‘인종차별적 대우’를 받았다고 주장했다.

그는 트위터에 “경찰관이 (자동차) 창문을 두드리기에 창문을 내렸더니 ‘당신은 지금 가석방 상태인가, 아님 보호관찰 중인가’라고 물었다. 또, 신분증을 건네는 동안 다짜고짜로 나를 차 밖으로 끌어내려고 했다”는 글을 남겼다.

경찰은 즉각 반박 성명을 냈다. 더블린 경찰 대변인은 “MC해머가 유효 기간이 만료된 면허증을 가지고 운전을 했으며, 자동차에서 내리라는 경찰관의 요구도 거부해 체포했다”고 밝혔다.

MC해머는 1980-90년대를 풍미한 래퍼로 ‘투 리지트 투 퀴트’(2 Legit 2 Quit) ‘유 캔트 터치 디스’(U Can’t Touch This)’ 등의 히트곡을 냈다.

국내에도 팬이 많은 그는 지난해 11월 열린 제40회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American Music Awards)에서 싸이와 ‘강남스타일’ 합동 무대를 선보여 화제를 모았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