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미화 “KBS 출연 섭외 기뻤다…안 좋은 기억 잊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개그우먼 김미화가 KBS에 화려하게 돌아왔다.

김미화는 27일 오후 서울 여의도 KBS 신관에서 열린 KBS ‘코미디 40주년 기념 개그콘서트’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KBS에서 동료들과 만나니 기쁘다”면서 “안 좋은 기억은 다 잊었다. 벌쩌 3년 전 일이지 않느냐”고 KBS 출연 소감을 밝혔다.

김미화는 지난 2010년 “KBS 내부에 출연금지문건이 존재해 KBS 출연을 하지 못하고 있다”고 주장해 KBS와 마찰을 빚었다. 당시 김미화는 KBS로부터 명예훼손으로 피소 당해 관심을 모으기도 했다.

때문에 이번 김미화의 KBS 출연은 출연 소식 만으로도 많은 대중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에 대해 김미화는 “개인적으로 KBS에 감사함을 가지고 있다. KBS는 예전부터 코미디 프로그램을 한다고 할 때 반대가 없었다”면서 “후배들이 활동할 수 있는 터를 만들어줘 고맙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또 그는 ‘개그콘서트’ 출연 소감에 대해서도 “코미디언이 코미디를 하는 것은 자연스러운 일이다. 어색하게 봐 주시는 것이 이상한 것 같다”면서 “코미디언 김미화로서 ‘언제든 기회가 되면 시청자분들께 웃음을 드리는 것이 소명이라고 생각하기 때문에 섭외전화가 왔을때도 매우 기뻤다. 후배들과 즐거운 시간 보내고 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진행되는 녹화에는 임하룡, 이봉원 등의 선배 개그맨들이 참여해 후배들과 호흡을 맞춘다. 방송은 3월 3일 예정이다.

이현경 기자 hk0202@media.sportsseoul.com

연예팀 ssent@media.sportsseoul.com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 교류 제휴매체인 스포츠서울닷컴의 기사입니다. 이 기사에 관한 모든 법적인 권한과 책임은 스포츠서울닷컴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