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원희 20년 전 화제…‘풋풋한 외모 눈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원희 20년 전 모습이 화제다.

▲ 김원희 20년 전 연기 장면이 공개돼 화제다./SBS ‘자기야’ 방송 캡처


‘김원희 20년 전’ 모습은 28일 방송된 SBS ‘스타부부쇼-자기야’에 배우 차광수-강수미 부부가 출연해 MC 김원희의 과거 시절을 밝히며 공개됐다.

’김원희 20년 전’을 공개한 차광수는”나와 김원희는 MBC 공채 탤런트 선후배 사이다. 또 과거 20년 전 SBS 드라마 ‘장희빈’에서 김원희가 인현왕후 역을 맡았을 때 내가 인현왕후의 오빠 민진우 역으로 출연한 인연이 있다”며 MC 김원희와의 인연에 대해 털어놨다.

이어 김원희 20년 전 모습을 담은 ‘장희빈’ 자료화면이 공개됐다. 당시 인현왕후 역을 맡았던 20년 전 김원희는 단아하면서도 풋풋한 모습을 하고 있어 눈길을 끌었다. 영상을 본 김원희는 “식은땀이 줄줄 흐른다”며 민망해했고, 출연진들은 그의 모습에 배꼽을 잡았다.

김원희 20년 전 모습을 본 네티즌들은 “김원희 20년전 꽃미모다”, “풋풋한 모습이 예쁘네요”, “김원희 20년 전 걸그룹 미모 뺨치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스포츠서울닷컴 | 온라인이슈팀]

issue@media.sportsseoul.com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