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간질 투병 한동근 ‘위탄3’ 우승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한동근
한동근(20)이 MBC ‘스타 오디션 위대한 탄생 3’에서 우승했다. 한동근은 1일 오후 10시 경기 고양시 일산 MBC드림센터에서 생방송으로 진행된 결승전에서 박수진(18·여)을 누르고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한동근은 두 차례 경연 후 시청자 문자투표 결과 박수진을 앞섰다.

첫 등장부터 ‘리틀 임재범’으로 불리며 주목받은 한동근은 빼어난 실력으로 초반부터 강력한 우승 후보로 꼽혔다. 간질로 투병 중인 사실도 화제가 됐다. 결승전에서 한동근은 부활의 ‘네버 엔딩 스토리’와 본 조비의 ‘유 기브 러브 어 배드 네임’을 특유의 호소력 있는 목소리로 소화했다. 한동근은 우승 직후 “여기까지 오게 돼 정말 행복하다”며 “더 열심히 살아가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우승자에는 상금 3억원과 SUV차량이 주어진다.

유대근 기자 dynamic@seoul.co.kr

2013-03-02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