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싸이 새달 13일 전세계에 신곡 발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싸이 콘서트 ‘해프닝’ 포스터
‘강남스타일’로 월드스타가 된 가수 싸이(본명 박재상·36)가 다음 달 13일 신곡을 발표한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싸이가 이날 새 싱글을 전 세계 동시 발매한다고 8일 밝혔다. 싸이는 싱글 공개 당일 마포구 성산동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해프닝’이란 이름으로 공연도 펼친다. ‘해프닝’은 싸이가 지난해 7월 15일 ‘강남스타일’을 발표한 뒤 8월 11일 잠실 종합운동장 보조경기장에서 연 ‘썸머스탠드 훨씬 더(THE) 흠뻑쑈’ 이후 처음 여는 정식 공연이다.

싸이는 이날 오후 유튜브 공식 채널에 올린 영상을 통해 새 싱글 및 공연 소식을 직접 전했다. 그는 한국어와 영어로 “2013년 4월 13일 저의 새로운 싱글 전 세계 동시 발매! 이를 기념하기 위한 저의 콘서트 ‘해프닝’ 상암 월드컵경기장에서! 유튜브를 통한 전 세계 생중계!”라고 말한 뒤 최근 발표한 ‘강남스타일’ 리믹스 음원에 맞춰 코믹한 춤을 선보였다. 공연 예매는 오는 11일 정오 인터파크에서 할 수 있다. 이번 공연은 CJ그룹이 후원한다. 싸이는 현재 호주 주요 도시를 돌며 열리는 댄스 음악 축제 ‘퓨처 뮤직 페스티벌’에 출연 중이다.

한편 싸이는 이날 ‘2013 대한민국 국회대상’에서 올해의 한류스타 부문에 선정됐다. 국회 연구단체인 ‘대중문화&미디어 연구회’는 싸이가 전 세계에 한류를 알린 공을 인정받았다고 밝혔다.

이은주 기자 erin@seoul.co.kr

2013-03-09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전세계가 ‘콘돔’ 수급 비상 걸렸다는데... 왜

전 세계적인 코로나19 확산 사태가 콘돔 수급으로까지 불똥이 튀었다.말레이시아 정부가 지난 18일부터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