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효리 나와!’ 하지영 리포터 ‘개미허리+11자 복근’ 환상 몸매 자랑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SBS ‘한밤의 TV연예’ 리포터 하지영이 완벽한 ‘11자 복근’을 자랑해 네티즌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 트위터를 통해 명품 복근을 과시한 이효리.
이효리 트위터


▲ 리포터 하지영이 방송 촬영 중 찍은 자신의 복근사진을 공개했다./하지영 트위터


하지영은 13일 자신의 트위터에 “’한밤의 TV 연예’ 복근 아이템 촬영 중”이라는 글과 함께 카메라를 향해 당당히 복근을 드러낸 자신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하지영은 흰색 탱크톱에 파란색 트레이닝 바지를 입고 완벽한 몸매를 자랑하고 있다. 특히 잘록한 허리와 초콜릿빛 피부에 확연히 드러나는 11자 복근이 돋보인다. 가녀린 허리와 대비되는 볼륨감 넘치는 가슴 및 엉덩이가 다양한 각도에서 더욱 빛을 발한다.

이에 대해 하지영은 “이거 찍느라 하루 굶었더니 눈이 핑핑. 복근의 비밀을 알려드려요! 아직도 배고파요”라고 덧붙였다.

늘 다른 스타들을 소개하고 알리던 하지영의 몸매자랑에 네티즌들은 “진짜 멋있다”, “하지영에게 이런 매력이 있었다니”, “옆모습 등라인과 골반까지 진짜 끝내준다”, “이런 언니인 줄 몰랐네”, “와 저 복근 진짜 대박”이라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스포츠서울닷컴 | 문다영 기자]

dymoon@media.sportsseoul.com

온라인이슈팀 issue@media.sportsseoul.com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