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민정, 정치인 완벽변신 ‘여신 국회의원 탄생 예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이민정이 SBS 새 수목드라마 ‘내 연애의 모든 것’(극본 권기영 연출 손정현) 촬영 현장을 공개했다.


▲ SBS 새 수목드라마 ‘내 연애의 모든 것’(극본 권기영 연출 손정현) 촬영 현장을 공개했다
사진 = 이민정 미투데이
이민정은 18일 오전 자신의 SNS 미투데이에 “’내 연애의 모든 것’ 포스터 촬영 현장! 노민영입니다”라는 짧은 글과 함께 세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이민정은 단정한 숏커트 헤어 스타일과 정장 차림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이민정은 극중 초선의원이자 국소야당의 대표 노민영 역을 맡았다. 국회의원으로 완벽하게 변신한 이민정의 모습이 드라마에 대한 기대감을 전해준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정장패션도 여신” “예뻐도 너무 예뻐” “신하균 씨와의 호흡이 기대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드라마 ‘내 연애의 모든 것’은 정치적 색깔이 완전히 다른 두 국회의원 김수영(신하균 분)과 노민영(이민정 분)이 여야(與野)와 전 국민의 감시 속에 벌이는 비밀연애를 다룬 로맨틱 코미디물로 ‘그 겨울, 바람이 분다’의 후속으로 4월 초 방송 예정이다.

e뉴스팀 sseoul@media.sportsseoul.com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 교류 제휴매체인 스포츠서울닷컴의 기사입니다. 이 기사에 관한 모든 법적인 권한과 책임은 스포츠서울닷컴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