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한혜진-기성용, 또 열애설’운동화 속 HJ는 누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기성용(왼쪽)-한혜진이 또 열애설에 휩싸였다.
배우 한혜진(32)과 축구선수 기성용(24·스완지시티)이 또다시 열애설에 휩싸였다. 운동화 때문이다.

기성용은 지난 22일 축구대표팀 자체 평가전에 ‘HJ SY 24’라는 이니셜이 새겨진 축구화를 신고 운동장에 등장했다. 여기서 ‘HJ’는 한혜진의 이름 ‘혜진’이고 ‘SY’는 기성용의 이름 이니셜, ‘24’는 기성용이 스완지시티에서 달고 있는 등번호라는 주장이 나왔다. 두 사람이 교제 중인 까닭에 기성용이 운동화에 한혜진의 이니셜을 새겼다는 것.

이와 관련 한혜진의 소속사 나무엑터스 관계자는 25일 <스포츠서울닷컴>과 전화 통화에서 열애설을 묻는 말에 “배우의 사생활이라 확인해 봐야 할 것 같다”고 알렸다. 지난해 말 증권가 소식지를 통해 한차례 열애설이 났던 둘이기에 이 관계자는 “지난 열애설 이후 확인해 보지 않았다”고 밝혔다. 당시 양측은 열애설을 부인했다.

기성용은 지난해 한혜진이 MC를 맡고 있는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에 나와 그를 이상형으로 꼽았다. 또 미니홈피 메인 프로필에 ‘H’라는 알파벳을 써놓아 교제설을 담은 증권가 소식지에 힘을 실었다.

박소영 기자 comet568@media.sportsseoul.com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교류 제휴매체인 스포츠서울닷컴 기사입니다. 모든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스포츠서울닷컴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