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박태환 홈쇼핑 출연 해명 “돈 때문이라고? 그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홈쇼핑 출연에 대해 해명하는 수영선수 박태환. / SBS 힐링캠프 방송화면 캡처


수영선수 박태환이 홈쇼핑 출연에 대해 해명했다.

지난 3일 방송된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에 출연한 박태환은 솔직한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MC 이경규는 “현역 국가대표 선수 최초로 홈쇼핑에 출연했다. 포상금 미지급 상태, 후원사 계약 만료 뒤였다. 정말 돈 때문에 홈쇼핑에 출연한 것인가”라고 물었다.

이에 박태환은 “돈 때문에 홈쇼핑에 나간 것이 아니다”라면서 “홈쇼핑에 나가면 돈이 나오는 것도 몰랐다”고 답했다. 이어 “어린이 영양제 제품 모델이 됐다”면서 “내가 어린이들에게 꿈과 희망의 이미지인데 좋은 이미지를 심어줄 수 있겠다 싶어서 홈쇼핑에 출연한 것”이라고 해명했다.

또 “그 당시 인터뷰도 많이 안할 때라서 근황도 알릴 겸 출연했는데 상황이 그렇다보니 돈 때문에 나갔다는 오해를 받았다”고 덧붙였다.

박태환은 “돈을 받는다는 사실을 기사를 보고 알았을 때 솔직히 미리 알았더라면 계속 나갔을 것”이라고 농담을 던져 웃음을 자아냈다.

박태환 해명을 접한 네티즌들은 “박태환 해명, 상황이 맞물려서 오해받았던 거구나”, “박태환 해명, 그래도 왠지 석연치 않다”, “박태환 해명, 믿어도 되겠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재산 4조’ 90세 회장 득남…40대 부인 보니

국제 자동차 경주대회인 포뮬러 원(F1)을 2017년까지 이끌었던 버니 에클스턴(90)이 90세에 아들을 얻을 예정이다.미국 CNN은 4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