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개리 기습 뽀뽀에 송지효 ‘깜짝’…“쪽 소리 났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개리 송지효 기습 뽀뽀. / SBS 런닝맨 방송화면


개리가 송지효에게 기습 뽀뽀를 해 화제가 되고 있다.

15일 방송된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서는 빅뱅의 지드래곤, 승리, 대성이 출연해 멤버들과 함께 지효공주 쟁탈전을 벌이는 내용이 방송됐다.

지드래곤은 유재석, 개리와 한 팀이 되었고 승리는 지석진, 하하와 대성은 김종국, 광수와 함께 한 팀이 되어 레이스를 시작했다.


고급 승용차를 타기 위해 세 팀이 치열한 댄스 대결을 벌인 결과 김종국이 송지효를 단 번에 안아 들고 1등을 차지했다. 이에 반발한 나머지 두 팀은 재도전의 기회를 갖게 됐다.

다시 기회를 갖게 된 개리는 노래가 시작되자마자 송지효에게 기습적으로 다가가 깜짝 뽀뽀를 했다. 미처 예상하지 못한 상황에 송지효는 당황한 웃음을 지었다.

대결이 끝난 뒤 송지효는 “정말 뽀뽀했다. 볼에서 쪽 소리가 났다”고 말해 출연진들을 경악시켰다.

개리 기습 뽀뽀 소식에 네티즌들은 “개리 기습 뽀뽀, 송지효 놀란 듯”, “개리 기습 뽀뽀, 점점 진도 나가는 거 아닌가”, “개리 기습 뽀뽀, 깜짝이야”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