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수지, 트위터에 “같이 있으면 좋겠지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수지 트위터


수지 심경글이 화제다.

걸그룹 미쓰에이의 수지는 16일 자신의 트위터에 “같이 있으면 좋겠지만 또 멀리서도 지켜봐 줄 수 있는”이라는 글을 남겼다.

그리운 누군가를 향해 남긴 듯한 수지의 심경글이 네티즌들의 호기심을 자극했다.

수지의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 측은 “수지가 가족을 향해 남긴 메시지”라고 전했다. 수지는 가족이 고향인 광주에 있다.


수지 심경글을 접한 네티즌들은 “수지 심경글, 명절에 가족도 못 보고 안됐다”, “수지 심경글, 좋아하는 사람 생긴 줄 알고 깜짝 놀랐다”, “수지 심경글, 가족 보고 싶은가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