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공효진 촬영장 포착…추석연휴도 반납한 슬픈 공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공효진 촬영장 모습./ 사진 매니지먼트 숲 제공
배우 공효진이 추석 연휴도 반납하고 드라마 촬영에 몰입했다.

공효진의 소속사 매니지먼트 숲은 20일 트위터를 통해 “모두들 추석 연휴를 잘 보내고 계시죠? 추석 연휴에도 열심히 촬영하고 있는 공실이의 모습입니다. 이제는 공실을 알아보지 못하는 주군 때문인지 왠지 공실이의 모습도 짠하고 애틋하네요”라는 글과 함께 드라마 촬영장에서 대본을 읽고 있는 공효진의 사진을 공개했다.

평소 밝은 분위기와 환한 미소로 ‘공블리’의 매력을 발산했던 공효진은 이날 사진 속에서는 평소보다 더욱 진지한 모습이어서 눈길을 끌었다.


자신을 처음 만난 순간부터 모든 기억을 잃은 중원의 모습에 가슴 아파하는 공실의 모습을 보여주기라도 하듯 공효진은 리허설 중에도 더욱 애틋한 감정으로 대본에 몰입했고 촬영 현장은 숨소리조차 낼 수 없을 정도로 고요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공효진이 열연하고 있는 SBS 드라마 ‘주군의 태양’은 25일 14부 방송을 앞두고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