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SM 공식입장 “설리·최자 열애 아냐…친한 선배일 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최자와 열애설이 불거진 설리. SM엔터테인먼트 제공
에프엑스 f(x) 설리
SM엔터테인먼트 제공


설리 소속사 최자 열애설 부인

에프엑스(f(x)) 멤버 설리(본명 최진리)와 다이나믹 듀오 멤버 최자(본명 최재호)의 열애설에 대해 설리 소속사가 정면으로 부인했다.

설리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측은 26일 “(최자는) 설리가 친오빠 처럼 따르는 선배일 뿐, 사귀는 것은 아니다”며 “워낙 친한 사이라 평소에도 자주 만난다”고 밝혔다.

26일 한 매체는 최자와 설리의 열애설을 보도하며 두 사람이 서울숲과 인근 주택가에서 손을 잡고 데이트를 즐겼다고 보도했다.

설리는 영화 ‘해적’에 출연할 예정이며, 최자는 오는 11월 다이나믹 듀오의 단독콘서트를 준비하고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