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카라 해체설 또? 일본 스포츠지 보도…소속사 “사실무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카라


걸그룹 카라 해체설이 일본에서 다시 제기됐다.

4일 일본의 스포츠지인 도쿄 스포츠는 그룹 카라가 이번 일본 투어를 끝으로 사실상 해체에 들어간다고 보도했다.

보도는 “강지영을 제외한 멤버 4명의 소속사 계약이 내년 1월에 만료되며 연내에 일본 현지 법인에 대해서도 업무를 중지하게 된다”고 밝혔다. 이어 “8일 요코하마 아레나 공연을 시작으로 전국 7개 도시에서 공연을 앞두고 있는데 11월 24일 고베에서의 공연이 마지막이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카라 해체설이 퍼져 나가자 이날 오후 소속사 DSP미디어 측은 “일본 매체에서 전혀 확인 절차 없이 지레짐작으로 보도를 냈다”면서 “너무 뜬금없는 내용이라 드릴 말씀이 없을 정도”라고 말했다.


소속사 측은 이어 “어떤 경로를 통해 그 매체에서 해체설이 거론됐는지 모르겠으나 제대로 알아보지도 않고 작성한 것으로 보인다”면서 “이번 오보에 대해서는 아직 확인 중인 상황이며 추후 카라에 이미지 타격이 있다면 대응까지도 고려해 볼 수 있을 것 같다”고 덧붙였다.

지난 2011년 1월 소속사와 갈등을 빚었다가 활동을 재개했던 카라는 지난 7월에도 해체설이 불거져 곤혹을 치렀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신랑은 숨지고 하객들은 병원행 ‘비극의 결혼식

코로나19 확진자가 계속해 발생하고 있는 인도에서 결혼식 후 신랑이 숨지고 하객과 주민 다수가 확진 판정을 받는 일이 발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