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슈스케5 송희진, ‘바람기억’으로 포텐 발산…첫 탈락자는 위블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슈퍼스타K5’ 첫 생방송에서 송희진이 심사위원들의 극찬을 받으며 좋은 성적을 거뒀다.

4일 생방송으로 진행된 ‘슈퍼스타K5’ 톱10 경연에서 송희진은 나얼의 ‘바람 기억’을 불러 평균 90점대의 점수를 얻어 심사위원 점수 1위에 올랐다.

송희진은 애절한 목소리로 뛰어난 가창력을 선보여 깨끗한 고음이 돋보이는 무대를 선보였다.

심사위원 이승철은 “특유의 느낌과 소울이 있다. 노래를 참 잘한다. 제가 찾는 선천적인 재능을 갖고 있는 보컬리스트가 아닌가 생각한다”고 극찬하며 92점을 부여했다.


윤종신도 “생방송 무대에서 포텐이 터졌다. 숨죽이면서 노래 너무 잘 들었다”는 호평과 함께 95점을 줬고, 이하늘 역시 “오늘 무대 중에 최고였다”며 88점을 주었다.

슈스케5 송희진의 무대를 접한 네티즌들은 “슈스케5 송희진 애절한 보이스 너무 매력적이다”, “슈스케5 송희진의 ‘바람 기억’ 나얼 만큼 멋있었다”는 등의 호평을 보내고 있다.

한편 이날 첫 생방송의 탈락자는 위블리로 결정됐다. 마시브로와 임순영 중 한 팀이 일주일 동안 국민의 선택을 통해 다음 무대 진출이 결정된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