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SNL코리아 이번엔 ‘GTA 경성’ 선보여… ‘패악질’ 시스템 포함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SNL 코리아’가 ‘GTA 조선’의 후속작 ‘GTA 경성’을 선보였다.

5일 방송된 tvN ‘SNL 코리아’에서는 인기 게임 ‘GTA’를 패러디해 많은 인기를 끌었던 GTA 조선의 후속작 GTA 경성이 나왔다.

이날 코너에서 김민교는 게임센터 주인 김원해에게 GTA조선을 환불하러 갔고, 그 자리에서 GTA 조선의 후속작 ‘GTA 경성’을 추천했다.

김민교는 전작의 단점을 보완해 좀 더 대중적으로 다가가도록 했다는 조언에 다시 한번 ‘GTA 경성’에 도전했다.


GTA 경성은 리얼 그래픽으로 GTA의 절묘한 패러디를 선보였다.

특히 GTA 경성은 일제시대를 배경으로 섬세한 디테일을 선보였고, GTA 조선에서 선보이지 않았던 GTA특유의 ‘패악질’과 ‘기생’ 시스템까지 추가돼 보는 이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여기에 SNL 코리아 특유의 ‘병맛코드’가 가미되면서 “내가 고자라니”의 주인공 심영이 깜짝 등장했고, 각시탈이 나오는 등 색다른 요소가 곳곳에 추가됐다.

이날 SNL 코리아에는 임창정이 호스트로 출연해 코믹 연기를 선보였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