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2AM 정진운, 교통사고로 발목 골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그룹 2AM의 정진운이 지난 6일 경주에서 ‘한류 드림 콘서트’ 공연을 마치고 상경하던 중 교통사고를 당해 발목이 골절됐다.
▲ 2AM 정진운


7일 소속사인 빅히트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정진운이 탄 차량은 전날 밤 11시30분께 문경새재 터널에서 같은 방향으로 달리던 25t 트럭과 부딪혔다.

이 사고로 정진운은 오른쪽 발목이 골절되고 발바닥이 10㎝ 가량 찢어져 7일 강남구 일원동 삼성서울병원에서 응급 수술을 받을 예정이다. 동승한 매니저와 스태프도 부상을 입어 치료 중이다.

소속사 관계자는 “멤버들이 각자 차를 타고 상경해 정진운만 타고 있었다”며 “수술을 받은 후 정확한 진단이 나올 것이다”고 설명했다.

관계자는 이어 “정진운은 현재 KBS 2TV ‘뮤직뱅크’ MC를 맡고 있는데 스케줄 조율은 불가피한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