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손연재 닮은 짝 여자 5호 ‘의자녀’ 등극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손연재 닮은 짝 여자 5호 ‘의자녀’ 등극

짝을 찾으려는 남녀들이 모인 ‘애정촌’에서 남자들이 손연재를 닮은 여자 5호의 아찔한 매력에 마음을 빼앗겼다.

9일 방송되는 SBS ‘짝’에서는 애정촌에 들어온 남녀들이 서로의 짝을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특히 이날 방송되는 짝에서 연예인급 외모를 가진 여자 5호가 손연재를 닮은 것으로 알려져 화제를 모았다. 다만 짝 여자 5호는 남자 3명의 대시를 받아 높은 인기를 실감했다. 하지만 짝 여자 5호는 “남자들이 생각보다 잘 바뀌는 것 같다. 한결같지 않으면 나머지 조건들이 크게 마음을 움직이지 않는다”고 말해 짝으로 맺어지기가 쉽지 않을 것임을 예고 했다.

아울러 개그맨 이봉원을 닮은 남자 4호와 허벅지 28인치 프로 경륜선수 남자 1호는 해병대 선후배 사이로 치열한 자존심 싸움을 예고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