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스칼릿 조핸슨, 美에스콰이어 ‘가장 섹시한여성’ 선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미국 남성잡지 에스콰이어가 할리우드 여배우 스칼릿 조핸슨(29)을 지난 2006년에 이어 올해 또다시 ‘현존하는 가장 섹시한 여성’으로 선정했다.

▲ 스칼렛 요한슨
한 사람이 에스콰이어로부터 이 타이틀을 두 번 이상 얻은 것은 조핸슨이 처음이다.

조핸슨은 이 잡지와의 인터뷰에서 “두 번 뽑힌 것은 나뿐이지 않냐”며 “영화산업에 종사하는 28세 여성으로서 서둘러야 겠다”고 농담하기도 했다.

조핸슨과의 인터뷰가 실린 이 잡지의 11월호는 이달 15일부터 판매된다.

지난해 이 잡지는 영화배우 밀라 쿠니스(30)를 ‘가장 섹시한 여성’으로 뽑은 바 있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