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손예진, ‘컬투쇼’ 출연 “내 머리 작지 않다”…연예인 망언 대열 합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손예진이 자신의 얼굴이 작지 않은 편이라면서 ‘연예인 망언’ 대열에 합류했다.

손예진은 14일 방송된 SBS 라디오 ‘두시탈출 컬투쇼’에 게스트로 출연해 “얼굴이 예쁘고 머리도 작은데 그런 얼굴로 살면 기분이 어떠냐”는 질문에 “요새 여성분들이 다들 머리가 작으시다”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손예진은 “그래서 저는 (머리 크기가) 작은 축도 아니다”고 말했고 이에 방청객들은 “무슨 소리냐”며 말도 안된다는 듯 탄성을 질렀다.

앞서 손예진은 눈을 제외하고 다른 곳은 자신 없다는 겸양성 발언으로 이미 한차례 ‘망언이다’라는 원성을 들었다.


손예진은 13일 방송된 MBC 연예정보프로그램 ‘섹션TV 연예통신’에서 인터뷰 중 얼굴 중 가장 예쁜 곳을 묻는 질문에 눈이라고 꼽았다.

이날 손예진은 “눈이 제일 예쁜 것 같다”면서도 “다른 곳은 자신 없다”고 망언을 해서 리포터를 당황하게 했다.

▲ 손예진 ‘컬투쇼’ 출연. / SBS 제공


손예진 컬투쇼 망언을 접한 네티즌들은 “손예진 컬투쇼 망언, 그럼 난 대갈장군”, “손예진 컬투쇼 망언, 너무한다”, “손예진 컬투쇼 망언, 제발 그만”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