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다희, 이상형은 이준…구본권 대표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이다희가 자신의 소속사인 매니지먼트 구의 구본권 대표와 열애설에 휩싸인 가운데, 이다희의 과거 이상형 발언도 화제가 되고 있다.

이다희는 지난달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 이상형을 묻는 질문에 아이돌 그룹 엠블랙의 멤버 이준을 선택했다.
▲ 이다희-구본무 열애설
MBC ‘섹션TV 연예통신’ 캡처


이다희는 “엄마가 샤이니의 민호를 무척 좋아하신다”고 말한 뒤 “하지만 난 엠블랙의 이준씨를 좋아한다”고 말했다.

이다희는 “MBC 예능프로그램 ‘우리 결혼했어요’를 찍는다고 한다면 가상 남편으로 누가 좋겠느냐”는 질문에도 망설임 없이 이준이라고 답했다.

앞서 이다희는 “나보다 키가 크고, 행복한 시간을 소중하게 생각하는 남자를 원한다”고 말하기도 했다.


한편 15일 한 매체는 이다희가 구본권 대표와 열애 중이라고 보도했다. 이 매체는 구본권 대표가 지난 2002년 슈퍼모델선발대회 아름다운나라를 통해 데뷔한 이래 오랜 기간 무명으로 지내온 이다희를 주목받는 배우로 키워내는 과정에서 애정이 싹텄다고 설명했다.

소속사인 매니지먼트 구 측은 이다희와 구본권 대표의 열애설과 관련, “기사로 열애설을 확인했다. 둘의 사생활은 알 수 없다. 확인해보겠다”고 전했다.

구본권 대표가 운영하는 매니지먼트 구는 배우 전문 연예기획사로, 이다희 외에 조민수, 오연수, 이요원, 차예련, 오인혜 등이 소속돼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