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아이유, 하동균 언급 “나를 가장 힘들게 한 사람” 무슨 사연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수 아이유가 선배 가수 하동균을 지목해 “자신을 가장 힘들게 했던 사람”으로 밝혀 궁금증을 자아낸다.
▲ 아이유 MBC라디오 FM4U ‘두시의 데이트 박경림입니다’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아이유는 16일 방송된 MBC라디오 FM4U ‘두시의 데이트 박경림입니다’에 출연해 연예활동 중 지금까지 자신을 가장 힘들게 했던 사람이 누구냐는 질문에 곧바로 “하동균”이라고 답했다.

아이유는 “지금까지 나를 가장 오래 봐 온 사람이고 하동균 덕분에 힘든 생활을 견디는 법을 알게 됐다”며 이유를 설명했다.

그러면서 “(하동균에게) 노래 못한다, 목소리도 이상하다, 그냥 의정부로 돌아가라는 독설을 들었다. 내가 그렇게 별로인가 하는 생각을 했다”고 회상했다.


아이유는 그러나 하동균이 가장 힘들 때 꼭 안아주며 울어도 된다고 위로해준 가장 고마운 사람이라는 점도 밝혔다.

네티즌들은 “아이유 하동균 무슨 사연인가 했더니 아이유가 아끼는 후배였나보다”, “하동균이 아이유 잘 되라고 조언자 역할을 한 것 같다”는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아이유는 정규 3집 타이틀곡 ‘분홍신’으로 홥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