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꿈틀거리지 마!” 진짜사나이 ‘터미네이터’ 이상길 소대장 화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꿈틀거리지 마!” 진짜사나이 ‘터미네이터’ 이상길 소대장 화제

MBC ‘일밤-진짜사나이’에 출연한 해군 교관 이상길 소대장에 네티즌의 폭발적인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 20일 방송된 MBC ′일밤-진짜 사나이′에서는 김수로와 장혁, 샘 해밍턴 등 멤버들이 해군교육사령부에 입소하는 과정이 그려졌다. 이날 진짜 사나이 멤버들은 해군교육사령부에 입소하기 전 위문 도시락을 들고 방문한 걸그룹 투아이즈와 밥을 먹으며 행복한 시간을 가졌다.

하지만 결국 입소시간인 9시를 10분 넘겨 지각을 했고, 정문에서 진짜 사나이 멤버들을 기다리고 있던 이상길 소대장은 이들을 보자마자 “뛰어와”라며 불호령을 내렸다. 이상길 소대장은 이어 “9시까지 오기로 계획된 걸로 아는데 왜 늦었어”라고 멤버들에게 소리를 질러 카리스마를 드러냈다.

특히 이상길 소대장은 빨간색 조교 모자를 푹 눌러쓰고도 멤버들의 작은 움직임을 찾아내 네티즌의 관심을 모았다. 이상길 소대장은 모자를 쓴 상태에서 “손 꿈틀거리지 마”라는 말로 예리한 눈을 과시했다.

네티즌들은 “이상길 소대장 정말 대단하다”, “이상길 소대장 같은 교관 훈련소에 한 명씩 꼭 있더라”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