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신승훈, 22살 차 강민경 열애설 언급 “기분 나빴다” 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신승훈 강민경 열애설 언급

가수 신승훈이 강민경과의 열애설을 처음으로 언급했다.

21일 방송된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에서 신승훈은 자신의 결혼관에 대해 털어놓다가 최근 강민경과 불거진 열애설에 대해 설명했다.

신승훈은 “데뷔 후 스캔들이 단 한번도 없었다”는 MC 이경규의 말에 “얼마 전에 하나 있었다. 젊은 가수와 연관 검색어가 떴다. 다비치라는 그룹의 강민경이란 친구”라고 말했다.

신승훈은 이어 “보통은 상황 설명이 있어야 하는데 그냥 강민경이 신승훈이랑 사귄다는 얘기뿐이었다”면서 “가장 기분 나빴던 건 ‘신승훈과 강민경’이 아닌 강민경이 주어였다. 그래서 ‘가나다순이겠구나’라고 생각하기도 했다”고 말해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안겼다.

신승훈은 또 ”이제는 연관 검색어에서 사라졌다”면서 “앞으로는 ‘신승훈 회장님’이라는 검색어가 생겼으면 좋겠다”고 말해 출연진들의 폭소를 이끌어냈다.

네티즌들은 “신승훈, 강민경 열애설이 있었구나”, “신승훈 강민경 열애설에 대해 너무 쿨한데?”, “신승훈, 강민경 나이 차가 22살인데 열애설이라니. 대단하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