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포토] ‘기황후’ 하지원, ‘다모 이후, 10년만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역사왜곡 논란을 불렀던 MBC 새 월화드라마 ‘기황후’의 제작발표회가 24일 서울 용산구 그랜드하얏트서울호텔에서 열렸다.


’기황후’는 원나라가 황후 자리에 오른 고려여인 기승냥의 사랑과 투쟁을 그린 50부 대작 드라마로 악행과 패륜을 저지른 폭군인 고려 28대 왕 ‘충혜’를 강대국 원나라에 맞서 싸우는 자주적 왕으로 설정해 방송 전부터 역사왜곡 논란을 일으킨 바 있다.

’기황후’ 역에는 배우 하지원, ‘왕유’역 주진모, 지창욱, 백진희, 정웅인, 김영호, 이문식, 김서형 등 탄탄한 연기력을 갖춘 배우들이 대거 출연한다. 첫 방송은 오는 28일.

손진호 기자 nasturu@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