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朴대통령 한국시리즈 ‘시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박근혜 대통령이 27일 한국시리즈 3차전 시구자로 나서 화제다.

시구는 당초 경기 직전까지 알려지지 않은 깜짝 이벤트였다. 박 대통령은 경기 15분 전 한국시리즈 기념 점퍼를 착용한 채 경기장에 입장해 잠실구장 팬들의 박수에 환한 미소로 화답하며 마운드에 올랐다. 나광남 주심에게 공을 건네 받은 박 대통령은 시구 행사를 마친 뒤 다시 손을 흔들며 퇴장했다.

故 노무현 전 대통령도 2003년 프로야구 올스타전에 깜짝 시구자로 등장한 바 있다. 이명박 전 대통령은 2008년 개막전 시구 행사를 가지려 했지만 정보가 사전에 알려지는 바람에 경호상의 문제로 취소한 바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