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나희, 간호사·핫팬츠까지…‘볼륨 몸매’ 뜨거운 관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개그우먼 김나희 볼륨 몸매 화제

개그우먼 김나희가 간호사 복장으로 깜짝 변신해 화제를 모은 가운데 여러 코너에서 보여준 볼륨 몸매에 네티즌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지난 3일 방송된 KBS ‘개그콘서트-좀비 프로젝트’에서 김나희는 간호사 복장으로 출연해 남심을 후끈 달아오르게 했다. 김나희는 몸에 딱 달라붙는 간호사 의상을 착용해 시청자들의 시선이 집중됐다.

좀비로 등장한 정태호는 간호사 김나희를 물기 위해 접근했고 놀란 김나희는 정태호에게 마취제를 주사했다.

이어 김나희는 또 다른 좀비 김준호에게 “너도 찔러버릴 거야”라고 위협했지만 김준호는 오히려 “엉덩이에 놔주세요”라며 엉덩이를 내밀어 웃음을 자아냈다.

김나희는 이어 두 사람에게 “좀비도 사람이 될 수 있다”고 설득하려 했지만 김준호는 “필요없다”며 백신을 집어 던졌다. 그러자 김나희는 떨어진 백신을 줍기 위해 몸을 숙였고 김준호과 정태호는 김나희의 옷 속을 엿보기 위해 백신을 하나씩 던지기 시작해 폭소를 이끌어냈다.

김나희는 지난 8월에도 해변을 지나가는 여성 역을 맡아 꽃무늬 핫팬츠를 입고 늘씬한 각선미를 자랑해 화제가 된 바 있다. 또 김나희는 지난 좀비 프로젝트에서 물벼락을 맞고 몸매를 그대로 드러내 눈길을 끌기도 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