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베이글 멘사女’ 하연주, 탱크탑 요가복 속 가슴골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멘사 회원인 배우 하연주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지난 13일 배우 최성준이 “아이큐가 156이다. 부모님의 좋은 머리를 물려받았다”며 멘사 회원임을 밝혀 화제가 되면서 또 다른 멘사 소속 배우인 하연주까지 관심이 쏠리고 있는 것이다.

하연주는 올 초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멘사 회원을 입증하는 문서를 들고 있는 사진을 공개했었다. 하연주의 아이큐도 최성준과 같은 156으로 알려져있다.


지난 2008년MBC 드라마 ‘그분이 오신다’로 데뷔한 하연주는 지난해 tvN ‘막돼먹은 영애씨 시즌10’에서 귀여운 외모와 글래머러스한 몸매를 선보여 인기를 끌었다. 하연주는 남다른 외모와 명랑한 성격으로 남자들에게 인기는 많지만 막상 나쁜 남자들만 만나 매번 상처를 입는 신입 사원 역할을 맡았다. 특히 탱크톱 요가 복장을 하고 글래머러스한 몸매를 뽐내는 장면으로 화제가 되기도 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