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진짜 사나이’ 위문편지에 코끝 ‘찡’…‘이병 어린이’ 김형근 일병 편지 내용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진짜 사나이’ 해군 / MBC 제공


MBC ‘일밤-진짜 사나이’ 멤버들이 광개토대왕함에서 위문편지를 받았다.

‘진짜 사나이’ 멤버들은 지난주 방송에서 독도경비 임무 수행을 위해 1박 2일간의 항해를 시작했다. 이후 이들은 배 위에서 진행되는 해군만의 특별작전인 해상보급 임무를 부여받게 됐다.

해상보급이란 바다 위에서 두 대의 배를 띄워 두 함정이 서로 물자를 주고받는 것으로 오로지 밧줄 하나에 의지해 물자를 이송하는 방법이다.

‘진짜 사나이’ 멤버들은 고도의 집중력을 발휘해 해상보급임무를 수행해냈다.

해상보급작전이 끝난 뒤 ‘진짜 사나이’ 멤버들은 상대편 함정으로부터 받은 물품을 확인하던 중 놀라운 물건(?)을 발견했다. 바로 이기자 부대에서 함께 생활했던 김형근 일병이 위문편지를 보낸 것.


멤버들은 ‘이병 어린이’에서 듬직한 일병이 된 김형근의 편지에 감동했고 뿌듯한 감정을 숨기지 못했다. 또한 이들은 모 어린이집 원생들로부터도 단체 위문편지를 받았다.

특히 류수영은 어린이들에게 폭발적인 지지를 받아 다른 멤버들의 부러움을 샀다.

‘진짜 사나이’ 멤버들에게 도착한 위문편지 이야기는 17일 오후 6시 20분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