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연두 귀국…오늘 저녁 7시 35분 도착 “향후 활동 계획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브라질에서 약초 밀반출 혐의로 억류됐던 배우 이연두가 브라질에서 18일 귀국한다.

이연두의 소속사 여울 엔터테인먼트 측은 “이연두가 오늘(18일) 오후 7시 35분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할 예정”이라면서 “무사히 돌아오게 돼 다행”이라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이연두는 귀국 후 내일 병원을 찾을 예정이다. 벌레에 많이 물린 데다 촬영하며 상처도 많이 나 2차 감염이 염려된다”고 전했다.

이어 “어제 이연두와 통화했는데 브라질 억류 때 정말 무서웠다더라. 그 말을 들으니 마음이 아팠다. 그나마 무사히 끝나서 다행인 것 같다”고 덧붙였다.


이연두의 향후 활동 계획에 대해서는 “당장 스케줄을 소화하기는 힘들 것 같고 우선 휴식을 취한 뒤 병원 진료를 받아야 할 것 같다. 이연두가 출연하기로 한 연극 측에서도 배려를 해줘 감사하게 생각한다. 연극 출연 일정은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연두는 지난달 24일 KBS 1TV 교양프로그램 ‘리얼체험 세상을 품다’ 촬영차 브라질에서 약초 밀반출 혐의로 오해받아 브라질 현지에 닷새 간 억류됐다.

브라질 경찰 측이 이연두와 제작진에게 오해를 인정하고 무혐의 판정을 내리며 가까스로 귀국길에 올랐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