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무도달력 수익금 ‘8억 7천만원’ 사상 최대…이웃 위해 쓴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013 ‘무한도전(무도)’ 달력 판매 수익금이 사상 최대 기록을 달성했다.

지난 23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방송 말미 자막으로 2013년도 무도달력 수익금을 공개했다.

무도달력은 2008년 1억 350만원, 2009년 4억 3000만원, 2010년 6억 1993만원, 2011년 8억2144만원, 지난해 7억 2000만원으로 수익금이 급증하는 추세를 보였다. 올해는 무도달력 수익금이 8억 7061만 4710원으로 밝혀져 역대 최고 금액을 기록했다.

지난 22일부터 MBC tshop, d & shop, GS shop을 통해 판매되고 있는 무도달력 및 다이어리는 탁상용 달력, 벽걸이용 달력, 다이어리 2종(실버, 네이비)으로 구성됐다. 다이어리를 구매하면 ‘무한도전’ 로고 스티커를 함께 증정한다.

한편 ‘무한도전’ 측은 2013년도 무도달력 수익금 사용과 관련해 보호시설 그룹 환경개선사업에 1억, 저소득층 초중고 장학금 지원에 2억 5000만원, 저소득층 청각장애인 소리찾기에 1억 2000만원, 저소득층 대학생 장학금 지원사업에 4억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