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한예슬-테디, 6개월째 열애 중”…또 하나의 톱스타 커플 탄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한예슬
벨엑터스 제공
배우 한예슬과 YG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 테디(본명 박홍준)이 6개월째 열애 중이라는 보도가 나왔다.

여성지 우먼센스 12월호에 따르면 한예슬과 테디가 올해 초 지인의 소개로 첫 만남을 갖고 인연을 맺었다.

두 사람은 5월 이후 연인으로 발전해 진지하게 관계를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한예슬과 테디가 한국에서 활동하기 전 미국에서 오랫동안 생활해 정서가 닮아있어 쉽게 가까워질 수 있었다는 전언이다.

우먼센스는 테디가 늦은 시각에 음반작업을 하기 때문에 두 사람이 데이트를 자주 하지 못한다는 사실도 덧붙였다. 하지만 한예슬이 테디의 생활패턴을 이해, 새벽 시간을 이용해 만나고 있다고 설명했다.


우먼센스 측은 “두 사람의 데이트는 YG식구들도 알고 있는 공공연한 비밀”이라면서 “데이트에 측근들도 동석하지만, 한예슬과 테디 사이가 각별했다”는 목격자의 증언을 담았다.

한예슬은 2001년 슈퍼모델 선발대회에 참가하면서 연예계에 데뷔했다. 드라마, 영화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톱스타 대열에 올랐다.

테디는 1998년 그룹 ‘원타임’의 멤버로 데뷔해 인기를 얻었고 원타임 활동이 중단된 뒤 현재는 YG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로 활동하며 빅뱅, 지드래곤, 투애니원 등의 앨범 프로듀싱을 맡았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