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사랑-JC지은, 7년 열애 끝 결별…“한예슬-테디 열애만큼 잘 어울렸는데” 팬들 아쉬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수 김사랑(32)과 JC지은(32. 본명 김지은)이 7년 교제 끝에 결별했다.

25일 김사랑의 소속사 쇼파르뮤직의 관계자는 “김사랑과 JC지은이 지난 봄에 결별하고 좋은 선후배로 지내고 있다”고 밝혔다.

김사랑과 JC지은은 과거 YG엔터테인먼트 연습생일 때 친분을 나누다가 자연스럽게 사랑을 키웠다.

김사랑과 JC지은은 지난해 7월 6년째 열애중이라는 소식이 알려지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두 사람은 2011년 ‘온리 투나잇’이라는 곡을 함께 작업했다. 또한 김사랑은 지난해 JC지은이 발표한 ‘런’을 프로듀싱 하며 애정을 과시하기도 했다.


하지만 이날 한 연예매체는 김사랑과 JC지은이 올 봄 연인관계를 정리하고 친구 사이로 지낸다는 소식을 전해 모두를 안타깝게 했다. 결별 이유는 성격 차이인 것으로 밝혀졌다.

김사랑과 JC지은의 결별 소식이 전해지자 네티즌들은 “한예슬-테디 열애설 났는데 김사랑-JC지은은 헤어졌네”, “한예슬-테디 열애만큼 잘 어울리는 커플이었는데 안타깝다”, “한예슬-테디 열애는 더 오래 가길”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